HOME > 진료클리닉 > 사시/약시 클리닉
 
사시 클리닉....|...약시 클리닉



한눈의 시선이 편위되어 있는 것, 즉, 좌우 두눈이 똑바로 정렬되어 있지 않은 상태.
물체를 따라 움직일 때 두 눈이 동일한 비율로 움직여 주지 않는 눈.
옆을 바라볼 때 한쪽눈이 다른쪽 눈보다 움직임이 없거나 적을 경우 또는 과할 경우.
두 눈의 정렬이 정상으로 되어 있으나 겉으로 보기에는 사시인 것처럼 보이는 경우 가성사시
사시가 겉으로 나타나지는 않으나 검사하여보면 사시인 경우를 "사위(斜位)"라고 하며 사시가 간혹 나타나는 경우를 "간헐사시", 항상 나타나는 경우를 "사시 (斜視) " 라고 합니다.

사시는 항상 나타나기도 하고 피로할 때만 나타나기도 합니다. 생후 바로 나타나거나 어린이, 때로는 어른에서도 나타납니다. 대개의 원인은 외안근의 불균형입니다.

신생아때는 외안근의 불균형으로 눈이 불안정하여 사시처럼 보일 수도 있으나 2∼4개월때면 정상으로 돌아옵니다. 따라서 백일 지나도 눈이 이상하면 신속한 안과의사의 진단이 필요합니다.










사시는 외안근의 불균형으로 인해 생기는데 이런 불균형의 정확한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남녀 비율은 비슷하며 그 외에도 여러 원인이 있습니다. 원시가 심한 경우에 내사시가 나타나기도 하며, 안근은 머리에서 지배하므로 뇌성마비, 다운씨 증후군, 뇌수종에서도 가끔 나타나며. 물론 뇌종양때도 나타날 수 있습니다. 또한 백내장 등으로 인한 시력감퇴 때도 나타날 수 있습니다.





사시의 종류에 따라 약간은 다르나 각각의 어린이를 위한 가장 좋은 방법을 안과 의사가 선택하여 치료하게 됩니다. 대개 차안법(눈 가림법), 안경착용 그리고 수술의 방법이 있으며, 사시와 약시 치료는 빠르고 간단한 방법은 없으며 시간이 많이 걸리므로 의사와 환자와 보호자의 꾸준한 협조 아래 치료를 계속해야 됩니다.


차안법 (눈 가림법)
모든 사시가 약시가 되는 것은 아니나 만약 약시가 있는 경우에는 치료에 가장좋은 방법이 차안법 즉, 눈을 가려 주는 것입니다.

Q 차안법의 의의와 효과는
A 시력이 좋은 돌아가지 않은 눈을 가림으로서, 시력이 나쁜, 주로 돌아간 눈(약시안)으로 보게 되어 그 눈의 시력이 점차 좋아집니다.
가리는 방법은 약시의 정도에 따라서 하루종일 또는 하루에 몇 시간씩하게 되며 치료효과에
따라 가리는 시간과 방법을 바꾸어 줍니다.
가리는 시기가 빠를수록, 즉, 나이가 어릴수록 효과가 크며, 늦을수록 효과도 적고 시간도 많이 걸립니다.
어린이가 6-7세경 이후에는 약시가 고정되므로 가리는 효과가 거의 없습니다.
   
Q 어린이가 눈을 가리지 않으려 하는 경우에는
A 최근에 나온 가리는 작용이 있는 특수안경에 의해서도 가림치료를 할 수 있습니다.


안경
안경이 때로는 사시안을 교정하는데 도움이 되기도 합니다.
특히 내사시 어린이가 원시인 경우가 효과가 있습니다.

Q 안경 사용이 어떻게 눈을 바르게 하나
A 원시는 안축이 정상보다 짧아서 광선의 초점이 눈 뒤에 맺히게 됩니다.
따라서 광선이 촛점을 망막에 정확히 맺게하기 위해서 눈이 과도한 조절을 하며, 이런 과도한 조절에 따른 폭주현상으로 눈이 안으로 몰리는 내사시가 나타납니다. 안경사용은 이러한 조 절을 막아줌으로써 눈이 안으로 몰리지 않게 됩니다.
   
Q 안경을 쓰면 수술이나 가리는 것은 필요없게 되는지
A 안경 사용만으로 눈이 바로 되기도 합니다. 그러나 어떤 경우에는 안경 만으로는 완전하게 눈이 바로 되지 않을수도 있으며 이럴때는 수술이 추가로 필요합니다. 약시가 있는 경우에는 안경 사용과 동시에 가리는 것이 필요합니다.
   
Q 안경을 안써도 잘 보이는데도 꼭 써야 하는지
A 내사시 어린이에게원시안경 사용은 눈을 바르게 하기위한 것이지 시력 증진을 위한 것이 아
니므로 안경 사용은 꼭 필요합니다.
   
Q 언제까지 안경을 사용해야 하나
A 어린이가 성장함에 따라 눈도 같이 자라므로 원시는 점점 줄게되어 원시 안경의 돗수도 점차 줄게되고 대부분은 사춘기 이후에는 안경이 필요없게 되기도 합니다. 그러나 어린이가 근시 또는 난시인 경우에는 안경 사용이 계속 필요합니다.


수술
사시교정 수술은 한눈 또는 두눈에 외안근의 장력을 조정해주는 안전하고 복잡하지 않은 수술입니다. 외안근의 부착위치를 안구 뒷쪽으로 옮겨주는 후전술, 외안근의 일부를 떼어내고 앞으로 당겨 부착시키는 절제술을 주로 사용합니다. 그외에도 외안근 부착 부위의 위치를 상하좌우로 변경시키거나 외안근의 부착 부위 뒷쪽에서 후고정하기도 합니다.
최근에는 인공물질을 외안근 절단면 사이에 이식시키는 새로운 수술방법이 개발되었으며 이는 특수한 상사시 교정에 사용되기도 합니다.

Q 수술하는 경우에 필요한 준비와 입원은
A 수술은 소아 사시의 경우에는 전신마취 하에 하며 전신마취를 위한 신체 검사를 사전에 합니
다. 입원은 수술 전날(오후)에 하며 전신마취를 위한 간단한 진찰을 마취과 의사가 합니다. 수 술 후에 대부분의 경우에는 다음날 (오전)에 퇴원을 하며, 퇴원후에는 1-2주에 한번 정도 외 래로 다니면서 치료합니다.
   
Q 수술후 안정 및 눈의 관리는
A 수술후 특별한 안정은 필요치 않으며 하루 이틀 뒤면 바로 정상적인 활동에 지장이 없습니다. 눈의 충혈은 대개 2주정도 후에는 없어지며, 수술받은 눈의 안대는 하지 않거나 두눈 다 수술했어도 한 눈씩 교대로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Q 수술은 한번만으로 되는가
A 대부분의 경우에는 한번 수술로 눈이 바르게 됩니다. 그러나 사시의 종류 및 사시 정도에 따
라서는 한번 이상 여러번의 수술이 필요합니다. 또한 경우에 따라서는 나중에 다시 돌아가는 경우에도 재수술이 필요하며, 과교정 및 부족교정의 경우에도 재수술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Q 수술과 안경의 관계는
A 안경을 쓰면 눈이 바로 되는 경우에는 대부분 수술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안경을 써도 눈이 약간 돌아가는 경우는 수술이 필요하게 되며 이 경우에는 수술후에도 안경을 써야되며 안경을 벗으면 사시가 약간은 남아있게 됩니다.





사위의 치료방법은 시력교정용 안경이나 프리즘 안경을 착용하는 것과 계산 또는 폭주 연습을 시키면 되고 심하면 수술을 시행합니다. 유아시절에는 미간이 넓어 눈동자가 마치 안쪾으로 몰려 있는 것처럼 보여 종종 내사시로 오인하고 안과를 찾아오곤 합니다.
우선 시력검사와 약물에 의한 조절마비굴절 검사를 받아서 진성 사시와 가성사시인가를 확인하고 약시나 부동시력 등에 문제가 없는지 확인해야 하며, 이상이 있다고 진단되면 아이가 학교에 진학하여 생활에 지장이 없도록 빨리 교정해 주어야 합니다.